새벽단상

2022/07/23 헌금의 원칙

Author
admin
Date
2022-07-23 08:08
Views
405
고후 9:1-9에서 바울은 구제헌금을 드리는 성도의 자세에 대해 말합니다.

고린도교회의 성도들이 구제헌금을 하고자 했던 마음과 열정이
마게도냐 성도들이 이 일에 참여하는데 동기가 되었다고 합니다(2절).

고린도 성도들이 다른 지역 교인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준 것이 바울에게는 자랑거리였습니다.
그러나 이제 이러한 자랑거리가 부끄러움이 되지 않도록 독려합니다(4절).
왜냐하면 다른 성도들에게는 동기부여가 되었지만 정작 고린도 성도들은 연보가 모아지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약속된 구제헌금을 마무리하기 위해 바울은 디도와 두 형제를 보낸다고 합니다.
첫째 목적은 바울 일행들의 자랑이 헛되지 않기 위함입니다(3절).
둘째 목적은 고린도 성도들의 열정으로 동기부여를 받은 마게도냐 성도들이 바울과 함께 모금한 헌금을 가지고 갈 때
고린도 성도들이 준비되지 못해 부끄러움을 당하지 않기 위함입니다(4절)
셋째 목적은 고린도 성도들의 연보를 마무리하기 위함입니다(5절).

바울은 연보를 내는데 원칙을 세웁니다(5-7절).
첫째, 연보가 억지로나 즉흥적으로 모금되는 것을 원하지 않았습니다.
왜냐하면 은혜에서 나온 연보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억지로”라는 단언의 의미는 ‘탐욕’을 뜻합니다.
자신의 탐욕에 눌리면 자원함으로 하지 못하고 억지로 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둘째, 자원함으로 해야 합니다.
셋째, 인색함으로 하지 말고 즐거움으로 해야 합니다.
넷째, 심은대로 거둔다고 합니다.

바울은 헌금을 드림으로 어려움을 겪게 될 것을 두려워하는 자들을 위해
하나님은 능히 모든 은혜를 넘치게 하신다고 말합니다.
모든 일에 넉넉하여 선한 일을 하기에 넉넉하게 하신다고 말합니다.

하나님과 교회를 섬기는 진정한 열정은 조심함과 꾸준함과 후함으로 나타나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