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단상

2022/08/16 우리의 예배가 하나님이 받으실만한 것이 되게 하라 (창 8:13-22)

Author
admin
Date
2022-08-16 10:12
Views
344
창 8:13-22에서 노아는 하나님의 명령에 의해 움직이고 있음을 확인합니다.
그리고 방주에서 나온 후 노아의 첫 행동은 하나님 앞에 제단을 쌓고 제물을 드리는 것입니다.
이것이 하나님에게 향기로운 제물이 되었습니다.

노아가 방주 덮개를 열고 땅을 보니 말라있었습니다(13절).
얼마나 기다리던 날인가요?
11개월동안 방주 안에서 이 날을 기대하며 기다렸을 것입니다.
그러나 노아는 성급하게 방주에서 나오지 않았습니다.
땅에 물이 없음을 확인했음에도 불구하고 약 57일을 방주에 더 머물렀습니다(14절).

57일간 더 머물렀던 이유가 무엇이었을까요?
성경은 우리에게 노아가 하나님의 명령에 따라 움직였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노아의 방주 이야기는 우리에게 방주에 오르는 시점과 내리는 시점을 명확하게 이야기해 줍니다.
여기서 우리는 우리가 간절히 원하는 때와 하나님이 계획하시는 때가 다를 수 있음을 시사해 줍니다.
노아는 우리가 어떤 자세로 신앙생활을 해야 하는지 보여주는 모델입니다.
노아의 철저한 순종과 하나님의 정하신 때를 위해 기다리는 자세를 우리는 본받아야 합니다.

이러한 순종과 기다림이 있었기에 노아의 제물이 하나님이 받으실만한 향기로운 제물이 된 것입니다.

오늘도 하나님의 은혜와 긍휼이 나의 삶을 붙들고 있음을 기억하십시오.

“주님의 뜻을 올바르게 행하기 위해서는 먼저 들어야 하고, 그 분의 타이밍을 기다려야 한다” - 찰스 함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