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단상

2023/9/28 하늘 집을 향해 가는 성도 (히 13:1-8)

Author
admin
Date
2023-09-28 08:14
Views
252
히브리서 13:1-8은 지도자와 공동체 일원들에게 주는 권면입니다. 

히브리서 13장에서 하늘의 집을 향하여 믿음 생활하는 성도와 지도자에게 구체적으로 어떤 삶을 살아야 하는지를 권면합니다. 

형제 사랑에 대한 구체적인 실천으로 손 대접하기를 잊지 말라고 권면합니다(1-2절).
1차적으로는 당시 순회 설교자들에 대한 자세를 말하지만 나그네와 같은 사람들에 대한 자세도 포함됩니다. 
선택의 문제가 아니라 반드시 해야 하는 하나님의 명령입니다.

또한 형제 사랑에 대한 또 다른 실천으로 갇힌 자와 학대받는 자들에 대해서도 생각하라 말합니다(3절).  
'생각하다'는 '계속해서 마음을 쓰다'라는 의미를 갖습니다. 
우리 주님이 말씀하신 사랑의 계명(요 13:34)은 관념이나 말이 아니라 구체적인 실천을 요구합니다. 

하늘의 집을 향하는 가는 성도는 결혼을 귀하게 여기고 잠자리를 더럽히지 말아야 합니다(4절).
왜냐하면 거룩한 백성의 존재 기반을 위협하는 행위이기 때문입니다(신 22:22).

하늘의 집을 향하여 가는 성도는 돈을 사랑하지 말고 주를 의지함으로 자족할 줄 알아야 합니다(5-6절). 
물질은 우리가 이 땅을 살아가는 일에 필요합니다. 
그러나 물질이 필요한 것과 집착이나 탐심과는 다릅니다. 
 바울은 탐심을 우상숭배(골3:5)라 했습니다. 
C.S Lewis는 탐심을 ‘재물에 대한 욕심’이라 했습니다. 
예수님도 '하나님과 재물을 겸하여 섬기지 못 한다'(마6:24) 말슴하셨습니다. 

지도자는 공동체로 하여금 바른 길을 걸어가도록 말씀을 정직하게 가르져 주고 인도해야 하는 모델이 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공동체는 이런 지도자를 늘 생각하며 본받으라 권면합니다(7-8절). 

초대교회 성도들은 핍박과 따돌림을 경험하였지만 복음에 대한 확신을 품고 담대히 맞서며 살아갔습니다. 
지금도 예수님을 진정으로 믿고 따르다 보면 다양한 도전이 있습니다. 
그러나 본향을 향해 신앙생활하면서 복음에 대한 확신을 가지고 말씀에 순종하며 믿음을 지키면 결국은 승리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