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단상

2023/11/8 복된 삶을 지향하라 (잠 13;13-25)

Author
admin
Date
2023-11-08 15:51
Views
251
잠언 13:13-25은 지혜자의 가르침에 대한 반응의 결과를 이야기합니다. 

말씀을 멸시하는 자는 자기 패망을 이루게 됩니다(13a절).
말씀을 업신여기는 것은 자신을 담보로 내거는 것과 같아 많은 것을, 심지어 전부를 잃어버릴 수 있다는 말입니다.
반면 말씀을 공경하고 훈계를 신중하게 지키는 자에게는 선한 응답이 있습니다(13b절).

말씀을 듣고 순종하면 명철에 이릅니다. 
명철은 하나님을 경외한 결과이기에(잠 1:7; 3:7) 생명의 샘을 얻게 됩니다(14절).
'샘'이 땅에서 흘러나오는 것과 같이 사망으로 인도하는 '덫'(그물)도 땅바닥에 설치되어 있습니다.
'샘과 덫'이 삶이냐 죽음이냐를 상징하는 말이기에 말씀에 대한 반응의 결과도 완전히 다릅니다.

말씀의 명령을 수용하거나 거부한 결과도 완전히 다릅니다.
말씀의 명령을 수용하는 자는 은혜를 전파합니다(15a절).
사실에 입각한 지식으로 책임 있게 행동합니다(16a절).
그리고 믿음직하고 숙달된 자로 양약과 같은 존재입니다(17b절).
그러나 말씀의 명령을 거부한 자는 앞에 놓인 길이 험준합니다(15b절).
'험준하다'는 말은 개간이 불가능한 골짜기를 뜻합니다.
미련함을 스스로 선전하기에 부적격자로 전락시킵니다(16b절).
그리고 혼란과 긴장을 초래하는 전령이 됩니다(17a절).

지혜로운 자와 동행해야 지혜를 얻습니다(20절).
부족해도 부지런히 밭일을 하는 농부가 소출을 기대하듯이 내게 맡겨주신 사명을 신실하게 감당할 때 큰 은혜가 임합니다(23절).
지혜로운 자는 자녀 사랑에도 지혜를 사용할 줄 압니다(24절).


고대에는 장거리 소식을 전하는 데에 전령 이외에는 다른 수단이 존재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전령은 믿을만하고 숙달된 사람인 것이 중요합니다.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의 일에 대한 전령자들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이 사명을 감당할만한 자로 서 있는지 날마다 자신을 돌아보아야 합니다.
가장 복된 삶이 하나님의 말씀을 사모하고 순종하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