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단상

2023/12/14 하나님이 보장해 주시는 자 (잠 24:23-34)

Author
admin
Date
2023-12-14 07:37
Views
219
잠언 24:23-34은 정직함과 부지런함의 유익을 이야기합니다. 

하나님의 지혜를 소유한 자의 특징은 '정직함'입니다(23-29절).
재판관이 '낯을 보아주며' 재판하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23절).
편파적인 판결이 나오는 까닭입니다. 
'낯을 보아준다'는 것은 사람의 평판을 감안한다는 표현입니다.
악인의 낯을 보아주는 재판관은 비난을 받을 것이지만 악인을 꾸짖는 재판관은 기쁨과 좋은 복을 받습니다(24-25절).

하나님은 공의로운 분이십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정직하고 그 행사가 다 진실하십니다(시 33:4).
따라서 하나님의 지혜를 받은 자는 모든 일에 공의가 무너지는 것을 경계합니다.

하나님의 공의가 무너지는 것을 경계하는 지혜자는 각 사람에게 꼭 필요한 바른 대답을 해 줍니다.
바른 대답이 입맞춤과 같다고 말합니다(26절).
참다운 우정을 가진 친구라는 의미입니다.
자신과 관련 없는 다툼에 연루되어 이웃에 대해 위증하지 않습니다(28절).
또한 나에게 해를 가한 사람에게 보복하지 않습니다(29절).
보복은 하나님의 영역이기에 맡기는 것이 지혜입니다(롬 12:19).


하나님께 모든 일을 맡기는 지혜자는 내게 맡겨진 일의 순서를 알고 행합니다(27절).
당시 농업이 삶의 기반이었기에 주는 교훈입니다.
'들일'을 열심히 하면 삶이 풍요로워지기에 '들일'을 먼저 한 후 '네 집을 세울' 것을 말합니다.
'집을 세운다'는 의미는 대를 이으며 가족을 이루는 것입니다.
이처럼 집을 세우려 할 때에도 지혜가 필요합니다. 


하나님의 지혜를 소유한 자의 특징은 '부지런함'입니다(30-34절).
게으른 자는 '지혜 없는 자'와 동일시됩니다(30절).
게으른 자는 고된 농사 일을 도외시하여 밭을 관리하지 않습니다(31절).
게으른 자에게는 빈궁과 곤핍이 찾아와 누릴 것이 없습니다(33-34절).

정직함과 부지런함을 가진 자의 일생은 하나님이 보장해 주십니다.